취재

[지스타 17] 김민철, 이영호 꺾고 WEGL 스타:리마스터 결승 진출

다미롱 (김승현 기자) | 2017-11-18 14:59:38

소울키 '김민철'(저그)이 이영호를 꺾고 WEGL <스타크래프트: 리마스터> 결승에 진출했다. 

 

김민철은 18일 오후 2시, 지스타 2017 현장에서 개최된 WEGL <스타크래프트: 리마스터> 4강전에서 플래시 '이영호'(테란)를 2:0으로 꺾고 결승에 진출했다.

 

이번 결과는 전략과 컨트롤의 승리였다. 이영호는 1경기에서 전진 6배럭으로 공격적인 수를 준비해 왔으나, 김민철이 극초반부터 정찰로 6배럭 전략을 확인하고 만다. 이영호는 마린 컨트롤로 김민철의 앞마당 앞에 벙커를 만드는데 성공하나 의미있는 결과를 내진 못했다. 

 

초반 전략이 어그러진 이영호는 김민철의 저글링 부대를 경계해 파이어뱃과 매딕을 뽑았으나, 당시 김민철은 스파이어를 건설하며 뮤탈리스크 체제를 준비 중인 상태였다. 더군다나 이영호는 경기 후반, 김민철의 저글링 부대에게 주력 병력이 전멸되며 뒷심을 잃고 만다. 이후 이영호는 김민철의 뮤탈리스크 부대에게 본진을 허락하곤 GG를 치고 말았다.

 

2경기는 김민철 뮤탈 컨트롤의 승리였다. 초반은 이영호의 선전이었다. 이영호는 김민철이 소수의 저글링 부대를 미끼로 끊임 없이 중원 진출을 유혹했음에도, 뚝심있게 병력을 모으며 안정적으로 게임을 시작했다. 

 

경기 초반, 김민철은 이영호의 병력이 중원에 진출한 틈을 타 뮤탈리스크-저글린 부대로 이영호의 본진을 위협했다. 하지만 이영호는 침착하게 병력을 쪼개 본진 방어와 멀티 견제 두 가지를 모두 성공적으로 해냈다.

 

하지만 김민철은 화려한 컨트롤로 뮤탈리스크 부대를 유지하며 이영호의 병력을 지속적으로 깎아내는데 성공했다. 그 결과, 이영호는 중원에 진출한 선발대와 뒤따라오던 후발대를 차례대로 잃고 말았다. 반면 김민철은 이 사이 가디언과 러커 테크를 완성한 상태. 김민철은 이영호에게 병력 공백이 생긴 사이 뮤탈리스크-저글링 부대로 앞마당을 점거하고, 뒤이어 러커와 가디언을 쏟아 부음으로서 2경기를 승리했다. 

 

그 결과, 김민철은 이영호를 상대로 2:0 승리를 얻어내며 WEGL <스타크래프트: 리마스터> 경기의 결승 진출을 확정했다.

 


 

소울키 '김민철'(저그)이 이영호를 꺾고 WEGL <스타크래프트: 리마스터> 결승에 진출했다. 

 

김민철은 18일 오후 2시, 지스타 2017 현장에서 개최된 WEGL <스타크래프트: 리마스터> 4강전에서 플래시 '이영호'(테란)를 2:0으로 꺾고 결승에 진출했다.

 

이번 결과는 전략과 컨트롤의 승리였다. 이영호는 1경기에서 전진 6배럭으로 공격적인 수를 준비해 왔으나, 김민철이 극초반부터 정찰로 6배럭 전략을 확인하고 만다. 이영호는 마린 컨트롤로 김민철의 앞마당 앞에 벙커를 만드는데 성공하나 의미있는 결과를 내진 못했다. 

 

초반 전략이 어그러진 이영호는 김민철의 저글링 부대를 경계해 파이어뱃과 매딕을 뽑았으나, 당시 김민철은 스파이어를 건설하며 뮤탈리스크 체제를 준비 중인 상태였다. 더군다나 이영호는 경기 후반, 김민철의 저글링 부대에게 주력 병력이 전멸되며 뒷심을 잃고 만다. 이후 이영호는 김민철의 뮤탈리스크 부대에게 본진을 허락하곤 GG를 치고 말았다.

 

2경기는 김민철 뮤탈 컨트롤의 승리였다. 초반은 이영호의 선전이었다. 이영호는 김민철이 소수의 저글링 부대를 미끼로 끊임 없이 중원 진출을 유혹했음에도, 뚝심있게 병력을 모으며 안정적으로 게임을 시작했다. 

 

경기 초반, 김민철은 이영호의 병력이 중원에 진출한 틈을 타 뮤탈리스크-저글린 부대로 이영호의 본진을 위협했다. 하지만 이영호는 침착하게 병력을 쪼개 본진 방어와 멀티 견제 두 가지를 모두 성공적으로 해냈다.

 

하지만 김민철은 화려한 컨트롤로 뮤탈리스크 부대를 유지하며 이영호의 병력을 지속적으로 깎아내는데 성공했다. 그 결과, 이영호는 중원에 진출한 선발대와 뒤따라오던 후발대를 차례대로 잃고 말았다. 반면 김민철은 이 사이 가디언과 러커 테크를 완성한 상태. 김민철은 이영호에게 병력 공백이 생긴 사이 뮤탈리스크-저글링 부대로 앞마당을 점거하고, 뒤이어 러커와 가디언을 쏟아 부음으로서 2경기를 승리했다. 

 

그 결과, 김민철은 이영호를 상대로 2:0 승리를 얻어내며 WEGL <스타크래프트: 리마스터> 경기의 결승 진출을 확정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