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테일즈 오브 어라이즈 해보고 왔습니다 nify 09-16 조회 772 0

 

심포니아, 베스페리아, 베르세리아 모두 재밌게 했었던 유저입니다

 

이번 어라이즈가 역대 시리즈 중에서 가장 평가가 좋은 걸 보고

바로 질러서 플레이 해봤구요

먼저 요약하자면 제가 알던 테일즈 오브 시리즈의 스토리, 전투 등 모든게 마음에 들었습니다

 



심포니아를 플레이하면서 사실 심포니아를 뛰어넘는 스토리는 다신 못나올 줄 알았는데

어라이즈가 정말 칼을 갈고 만든 작품이구나 싶었습니다

 

알펜과 시온 모두 어느 한 쪽에 묻히지않는 개성을 가지고 있었고

두 사람이 점점 가까워 짐에 따라서 플레이하는 저까지 그 유대감을 함께 느끼게 되는 과정이 그야말로 놀라웠습니다

사실 노예제도, 식민지 같은 이야기를 다루다보니 많이 어두운 느낌이지 않을까 했었는데

스토리에서 정말 뜻밖의 수확을 거둔 느낌 ㅎ

 

 

우선 전투는 역대 시리즈 중 단연 원탑이라고 보시면 됩니다

시리즈 특유의 조작감에 DMC에서 볼 수 있던 액션감이 더해져서 조작하는 맛을 살렸고

여기에 더해지는 전투 BGM이 흥을 더해줍니다

 

그래픽도 준수했고

올클까지 플탐이 상당히 긴 편이라고 하는데 아직 엔딩까진 못봤지만

이 정도 볼륨, 이 정도 맵 사이즈, 이 정도의 퀄리티면 시리즈 중 역대 최고점을 받은 이유가 있구나하고 

평론가들의 평에 충분히 동의할 수 있단 생각이 들었습니다 ㅎ

 

플레이를 하는 내내 전혀 루즈해지는 구간이 없을 정도로

게임 진행을 굉장히 스마트하게 구성해놓은게 아 이래서 반다이 남코가 장수를 하는구나... 새삼 느낄 수 있었습니다

 

혹여나 구매를 고민하는 분이 계신다면 그낭 지르시는게 정답입니다

고배늦이라고 하죠? 

고민은 배송을 늦출 뿐이라는 말이 있듯, 고민은 결국 타이틀 클리어를 늦출 뿐입니다

 

 

 




 

COOL: 0 BAD: 0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nify | Lv. 9
포인트: 2,726
T-Coin: 339
댓글 0
에러
시간
[비밀글] 누구누구님께 삭제된 글입니다 블라인드된 게시물입니다 내용 보기 댓글을 로딩중이거나 로딩에 실패하였습니다.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 쓰기

전체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