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취재

‘대항해시대 오리진’ CBT 시작…2월 4일까지 8일간 진행

디스이즈게임 (디스이즈게임 기자) | 2021-01-28 12:20:31

[자료제공: 라인게임즈]

 

라인게임즈는 오늘(28일) 자사가 서비스 예정인 오픈월드 MMORPG <대항해시대 오리진>의 CBT를 시작한다.

 

이번 테스트는 <대항해시대 오리진>을 대중에 공개한 뒤 처음 치뤄지는 CBT로, 지난해 11월부터 진행된 사전 예약을 통해 모집된 안드로이드OS 유저 1만 5천 명을 대상으로 오는 2월4일까지 8일간 실시된다.

 

테스트 참가자들은 세밀하게 구현된 대양과 주요 지역 항구에서 진행되는 다양한 게임 콘텐츠를 사전 체험해볼 수 있으며, 플레이를 통해 <대항해시대II>의 감동을 담은 칸노 요코 작곡의 원작 BGM과 함께 새롭게 제작된 오케스트라 BGM 등을 즐길 수 있다.

 

 

라인게임즈는 이번 테스트를 통해 얻어진 유저 피드백을 바탕으로 추가 개발을 진행, 금년 중 <대항해시대 오리진>을 모바일 및 PC 멀티 플랫폼으로 선보인다는 방침이다.

 

<대항해시대 오리진>은 모티프와 코에이테크모게임스가 공동 개발을 진행, 1990년부터 이어지고 있는 코에이테크모게임스의 <대항해시대> 시리즈 중 <대항해시대II>, <대항해시대 외전>을 원작으로 삼고 있다.

 

또한 전 세계에서 수집된 빅데이터를 활용해 풍향, 풍속, 조류 등을 실제 데이터 기반으로 구축하였으며, 철저한 고증 연구와 언리얼엔진4를 활용한 고품질 그래픽을 바탕으로 16세기 중세시대 배경의 주요 항구와 다양한 형태의 함선을 재현하였다.

 

<대항해시대 오리진>에 대한 보다 자세한 게임 정보 및 CBT에 필요한 게임 가이드 등은 게임 공식 카페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전체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