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취재

"에픽게임즈 스토어에서 게임 평가하려면 2시간 이상 플레이해야"

우티 (김재석 기자) | 2022-06-23 14:51:40

이 기사는 아래 플랫폼에서도 볼 수 있습니다.

에픽게임즈가 미국 시각으로 22일​ 자사 ESD 에픽게임즈 스토어에  새로운 리뷰 시스템을 도입했다. 일부 유저들의 악성 리뷰를 근절하기 위해 게임에 별점을 남기거나 리뷰하려면 2시간 이상 플레이하도록 바꾸었다.

 

현재 이 방식은 게임을 2시간 이상 플레이한 플레이어에게 무작위로 리뷰를 남기도록 요청하는 방식으로 도입되어있다. 사용자들이 2시간 이상 게임을 플레이하면, 에픽게임즈는 그 중 일부에게 리뷰를 작성하게 한 것이다. 이전에 에픽게임즈 스토어에서는 자신이 소유한 게임이라면, 게임을 실행하지 않아도 리뷰를 작성할 수 있는 방식이었다.

 

에픽게임즈가 공개한 예제

 

에픽게임즈는 새로운 리뷰 방식에 대해 "이 접근 방식은 리뷰 폭격으로부터 게임을 보호하고 점수를 할당하는 사람들이 게임의 실제 플레이어임을 보장"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에픽게임즈 스토어에서는 스팀과 마찬가지로 게임 외적인 요소(개발자의 과거 행적, 정치 성향 등)를 근거로 이른바 '리뷰 폭탄'을 날리는 경우가 적지 않았다. 이에 따라 에픽게임즈는 게임 자체를 가지고 평가할 수 있도록 방식을 변화시킨 것이다.

 

ESD 시장을 지배 중인 스팀의 밸브에서는 게임을 실행하지 않아도 리뷰를 남길 수 있으며, 대신 리뷰를 남길 때 자동적으로 누적 플레이 시간이 노출되는 방식으로 평가의 진정성을 간접 인증한다. 밸브는 2019년부터 게임 주제와 벗어나는 코멘트에 대해서는 페이지에서 숨기는 기능을 도입, 운영 중이다.

전체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