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취재

넷마블, '머지 쿵야 아일랜드' 서비스 111일 기념한 인포그래픽 영상 공개

디스이즈게임 (디스이즈게임 기자) | 2022-10-05 13:50:09

[자료제공: 넷마블]


- 111일간 이용자 플레이 시간 통합하면 약 319년 이상

- 111일 동안 가장 많이 머지된 쿵야 '양파쿵야'로 나타나

- 오는 11일까지 111일 기념한 축전 이벤트 실시

 

넷마블은 캐주얼 힐링 게임 <머지 쿵야 아일랜드>의 서비스 111일을 기념한 인포그래픽 영상을 유튜브 채널에 공개했다고 오늘(5일) 밝혔다.

 

서비스 111일 동안 <머지 쿵야 아일랜드> 이용자들의 플레이 시간을 통합하면 약 319년이며, 이용자들이 보유하고 있는 쿵야들은 2,390만 마리를 넘겼다. 111일 동안 가장 많이 머지된 쿵야는 ‘양파쿵야’였으며, 쿵야가 다른 지역으로 가서 아이템을 가져오는 '원정'에는 '라즈베리쿵야'가 294만 회로 가장 많았다.

 

최종 레벨을 달성한 쿵야들의 수는 1만 7,794마리로 이 중 ‘샐러리쿵야’가 가장 4,711마리로 가장 많았다. 가장 많이 머지된 자원 1위는 ‘치유의 꽃’이며, 2위는 ‘치유의 정수’, 3위는 ‘코인’으로 나타났다. 

 

 

이외에도 인포그래픽 영상에는 <머지 쿵야 아일랜드>의 다양한 기록들이 담겨 있으며 유튜브 채널 '머지 쿵야 아일랜드'에서 확인할 수 있다.

 


 

넷마블은 <머지 쿵야 아일랜드> 서비스 111일을 기념해, 공식포럼을 통해 축전 이벤트를 오는 11일까지 실시한다. 이벤트 게시판에 축전을 남기면 추첨을 통해 30명에게 500젬을 증정한다.

 

<머지 쿵야 아일랜드>는 넷마블 자체 IP '쿵야'를 활용한 머지 장르의 캐주얼 게임이다. 머지는 3가지 오브젝트를 합쳐 새로운 오브젝트를 합치는 게임 장르로, 이용자는 <머지 쿵야 아일랜드>에서 머지하면서 모은 자원, 쿵야들을 이용해 자신만의 섬을 만들고 꾸밀 수 있다.

 

게임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공식 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전체 목록